메뉴

스마트에프엔

검색

보도자료

하나금융투자, 세레신 IPO 대표주관계약 체결

2021-08-26 14:35:14

center
사진=하나금융투자
[스마트에프엔=나정현 기자] 하나금융투자가 미국의 뇌 질환 신약 개발 회사인 세레신(Cerecin)과 내년 코스닥시장 상장을 목표로 한 대표주관계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.

세레신은 케톤 관련 뇌 신경계 의약품 개발 전문 바이오 회사이다. 세계 최대 식품 및 헬스케어 기업인 네슬레 그룹이 약 75%의 지분을 보유한 최대주주로 있으며 주요 경영진과 자문단이 IQVIA, Novartis 등 글로벌 바이오 기업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. 알츠하이머 임상 3상, 편두통 임상 2상, 영아연축(소아 뇌전증) 임상 1상의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.


박지환 IB 그룹장은 “세레신은 노령인구의 증가 및 알츠하이머 치료에 대한 국가적 지원확대, 사회적 인식 확산 속에 더욱 성장할 것”이라며 “하나금융투자는 세레신의 성공적인 상장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”고 전했다.

나정현 기자 oscarn@smartfn.co.kr
# 관련 태그
리스트
[채널S] ‘중대재해 처벌법’ 앞둔 기업 대응 전략은?
[채널S] 해커 잡는 해커, 화이트 해커는 어떻게?
[채널S] 렉서스 오픈카 'LC500 컨버터블' 매력은 바로 이것
[채널S] 올해 '최악의 살인기업'에 한익스프레스 선정
[채널S] 코로나19 검사 '한 시간이면 끝' 다음 달 초중고 도입
[채널S] 개인정보 못 지키면 기업 ESG 경영 ‘흔들’
상단으로 이동